Tuesday, December 06, 2011

Questions from Jangheung High School! (Part 1)

Dear Korean,

I teach English in Korea and I give my students writing assignments each week. This past week I gave them a short one: think of a question to ask The Korean. Each student wrote a question and the students themselves narrowed the finalists to the three below. If it's not too much trouble, could you please answer one and if possible all of the questions below, in both English and in Korean? 

Matthew V. from Jangheung High School, Jeollanam-do

The Korean was genuinely flattered to receive these questions. There are three questions, all from Class Je-Am [제암반], which is in the second grade of Jangheung High School (= 11th grade in America.)

There are three questions total, and the Korean will answer each one of them in three separate posts over three days. So, here is the first question:

Question from Yoon-hee (윤희): What’s the biggest difference between Korea and USA in terms of their system when he or she is going to file a suit? [미국과 한국의 소송을 제기하는 시스템에서 가장 큰 차이점은 무엇인가요?]

The answer in English and Korean, after the jump.

Got a question or a comment for the Korean? Email away at askakorean@gmail.com.




The Korean is not a Korean lawyer, so he may be wrong in the details of Korea's litigation system. But from what he knows, the biggest difference is the way in which each party presents the facts.

제가 한국변호사가 아니어서 한국 소송법에 대한 자세한 부분은 정확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제가 알고있는 한도 내에서만 말씀드리자면, 가장 큰 차이점은 각 당사자들이 사실관계를 제공하는 방법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Let's step back and take a look at generally how a lawsuit progresses. Let us suppose we have Party A and Party B. Let us further suppose that A thinks B borrowed money from her, but did not repay. So Party A sues Party B

일단 한발짝 물러서서, 소송이란게 일반적으로 어떻게 진행되는 것인가부터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당사자 A와 당사자 B가 있고, A는 B가 자기에게서 돈을 빌린 후 갚지 않았다고 생각한다고 가정해봅시다. 이런 경우에 A는 B에게 소송을 걸겠죠.

In both Korea and U.S., this is generally how the lawsuit would progress:
  1. A files a complaint against B, claiming that B owes A money. 
  2. Then B would file an answer, either admitting or denying what A claimed. 
  3. If the two parties continue to disagree, A and B would present their facts to the court, in the form of documents, witness testimonies, etc. 
  4. A trial occurs before the judge, and the judge rules whether or not B owes A money.
There are many, many differences in all four steps above, but from a practical perspective, Step 3 has the biggest difference between American and Korean legal system.

미국과 한국에서 둘다, 전반적으로 소송은 이렇게 진행됩니다:
  1. A는 B에 대해 소장을 제출하여, B가 A에게 돈을 갚아야한다고 주장합니다
  2. B는 답변서를 제출해서, A의 주장을 인정하거나 거부합니다.
  3. 두 당사자가 계속 동의하지 않을 경우, A와 B는 법원에 그들의 사실관계를 제출하는데, 사실관계를 제출하는 방법에는 문서, 증인의 증언 등이 있습니다.
  4. 판사 앞에서 재판을 하여 판사가 정말 B가 A에게 돈을 갚아야하는가에 대한 판결을 내립니다.
이 위에 4단계 하나하나에 차이점은 무진장 많습니다만, 실질적으로 봤을 때는 3단계가 한국과 미국의 법체계에서 가장 큰 차이를 내포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In Korea, A would first submit all the documents that support her claim to the judge. Then B would also submit all the documents that support her claim to the judge. The judge would review the documents, and order the parties to produce more documents if she does not think there is enough information. In contrast, in the U.S., A would send a document request to B, asking that B submit to A pretty much all relevant documents. B does the same and send a document request to A. If one of the parties refuse to produce a relevant document, the other party can go to the judge to compel the party to produce the document. At the end of the process, each party compiles a set of documents that is most favorable to her claim, and goes into trial.

한국에서라면, A는 일단 자기의 주장을 뒷받침하는 모든 문서를 판사에게 제출합니다. 그다음 B도 역시 자기 주장을 뒷받침하는 모든 문서를 판사에게 제출합니다. 그다음 판사는 제출받은 문서들을 검토한 뒤에, 정보가 불충분하다 싶으면 당사자들에게 문서를 더 제출하라고 명령을 내립니다. 반면에 미국에서는, A는 B에게 문서소환장이란 것을 보내서, B가 가지고 있는 문서 중 사건에 관련된 모든 문서를 A에게 제출하라고 요청합니다. B도 A에게 똑같이 하구요. 둘 중 누군가가 관련 문서 제출을 거부한다면, 상대편은 판사에게 가서 문서 제출 명령을 받아올 수 있습니다. 이 과정이 끝난 후에, 각 당사자들은 자신에게 가장 유리한 문서들을 모아서, 재판에 들어갑니다.

You might ask -- why is this such a big difference? It is a big difference because of what it means in practical terms. A lawsuit is not cheap. Lawyers are usually paid by the hour and are very expensive. (Top of the line American lawyers charge around $1,200 an hour.) Winning the lawsuit is by no means certain -- if it were certain, the issue would be resolved before it ever gets to a lawsuit. So in a lot of cases, lawsuit becomes a war of attrition, where the party that can afford to spend more on the lawyers wins, regardless of the ultimate right or wrong.

이게 뭐 그리 대단한 차이에요? 라고 물으실 수도 있겠습니다. 이게 큰 차이인 이유는 실질적으로 어마어마한 차이가 나기 때문입니다. 소송을 진행하는데는 비용이 많이 듭니다. 변호사들은 대개 시간당 수당을 받고, 또 그 시간당 수당이 엄청나게 비쌉니다. (미국 최고 변호사들은 시간당 1,200불, 즉 시간당 거의 150만원씩 받습니다.) 또 소송을 건다고 확실히 이길 수 있는 것도 아닙니다. 확실히 이길거였으면 소송들어가기 전에 대개 끝나죠. 그렇기 때문에 많은 경우에서 소송이란, 누가 진정 옳고 그른가에 관련없이, 누가 과연 변호사에게 돈을 더 쓸 수 있는가라는 형태의 소모전이 되고맙니다.

Here is where the big difference happens. In Korea, lawyers only have to review and collect their own client's documents, sort out the most favorable documents, and submit them to the judge. Once all the documents are collected into a record, every document in the record is guaranteed to be highly relevant. But in America, lawyers have to review and collect both the documents of their own client's and the documents of the opposing party that are given to them. Also, because it is the opposing lawyer and not the judge who requests the documents, each party is required to submit every document to the other side as long as the document even marginally relevant. So guess which system takes up more lawyer time?

그러니까 여기서 큰 차이가 나게됩니다. 한국에서는 변호사는 자기 의뢰인의 문서만 검토하고, 가장 유리한 문서들을 추려서 판사에게 제출하면 됩니다. 일단 문서들이 다 모여서 사건 기록을 형성하면, 그 기록에 들어간 모든 문서들은 자동적으로 그 사건에 대한 개연성이 높다고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미국에서 변호사는 자기 의뢰인의 문서뿐만 아니라, 상대편의 문서까지 추려서 모아야합니다. 그리고 미국에선 판사가 아니라 상대편 변호사가 문서를 요청하기 때문에, 조금이라도 개연성이 있다 싶은 문서들은 죄다 상대편에 제출을 해야됩니다. 이 두 절차 중 어느 절차가 변호사 시간을 더 잡아먹을까요?

Because lawsuits in America takes so long at the fact-gathering stage, lawsuits in America overall takes much longer and costs a lot more than lawsuits in Korea. Even the biggest lawsuits in Korea, involving huge corporations battling it out, generally take no more than two or three years to finish the trial and appeal. In contrast, the biggest lawsuits in America can take up to ten years to finish the trial, and a few more years to finish the appeal. Just think about how expensive a lawsuit would be in America -- a lawyer who charges $1,200 an hour, working for more than ten years!

미국의 소송은 이 사실관계 수집 단계에서 너무나 시간이 오래 걸리기 때문에, 미국에서 소송 거는 것은 한국에서 소송거는 것보다 훨씬 더 오래 걸리고 비용도 훨씬 더 많이 듭니다. 엄청난 대기업들 사이에서 일어나는 최대 규모 소송같으면 한국에서는 재판하고 항소까지 하는데 2-3년이면 끝납니다. 미국에서 그런 소송은 재판만 끝내는데도 10년 가까이 걸릴 수도 있고, 항소까지 하려면 거기다 몇 년 더하면 됩니다. 시간당 150만원씩 받는 변호사를 10년 넘게 일시키면 그 소송이 얼마나 비용이 많이 들지 생각해보세요.

The high cost of litigation in America distorts the legal system. For example, because it seemed unfair that people could not afford to bring a lawsuit unless they were very wealthy, a "contingency fee" system was introduced in America, whereby an attorney does not get paid by his clients but takes a cut of the winning. This sounded like a good idea at first, but quickly led to an unintended consequences.

미국의 이 엄청난 소송 비용은 미국 법 체계를 왜곡하는 결과를 초래합니다. 예를 들자면, 어마어마한 부자가 아니고서야 소송을 걸 수가 없다는 게 불공평해보였기 때문에, "성공사례"라는 시스템이 도입되었는데, 즉 변호사가 자기 의뢰인에게 수임료를 받는게 아니라 소송에서 승리하면 그 일부분을 가져가는 시스템입니다. 이게 도입될 때는 괜찮은 생각같았지만, 곧 예기치 못한 결과로 이어졌습니다.

Think about this -- only plaintiffs can win any money they did not have before. Defendants cannot win any more than what they already have. This means that contingency fee lawyers are always on the plaintiff's side. With the help from a contingency fee lawyer, it costs nothing for a plaintiff to sue someone; on the other hand, it still costs defendants just as much to defend the lawsuit. The end result is that the defendants end up paying off the plaintiffs no matter how frivolous the claim, because that ends up being cheaper than paying the lawyers.

생각해보세요 -- 전에 없던 돈을 소송을 통해서 받아내는 사람은 원고 뿐입니다. 피고는 소송에서 이겨도 본전이죠. 그렇기때문에 성공사례비를 받는 변호사들은 언제나 원고 측에만 있게됩니다. 자 그럼, 성공사례비를 받는 변호사를 쓰면 원고가 소송을 거는데에는 비용이 하나도 들지 않습니다. 반면 피고가 소송을 막아내는데에는 매한가지로 아까 전에 설명한 것같이 어마어마한 비용이 들어갑니다. 그러면 결과적으로 소송이 걸렸다하면, 아무리 말도 안되는 사건이라도 피고는 대개 원고에게 돈을 주고 합의를 하는 방향으로 가게됩니다. 원고한테 돈 쓰는게 그 소송 막느라 쓰는 변호사 비용보다 적게 들어가니까요.

This of course happens in Korea to some degree, but in America being a contingency fee lawyer and bringing every little trivial claim is actually a huge industry. This is just one example, and a high cost of litigation affects pretty much every corner of American legal system. That is why establishing the factual scenario is the biggest difference between American litigation and Korean litigation.

물론 한국에서도 이런 경우가 없는 건 아니지만, 미국에서는 성공사례비 받으면서 오만 자잘한 소송을 거는게 거대 산업화가 되어있는 상태입니다. 그리고 이건 단 하나의 사례일 뿐이고, 미국 소송의 고비용은 법 체계 구석구석까지 영향을 미칩니다. 이게 바로 사실관계 정립이 한미 양국 소송 절차 중 가장 중요한 차이점인 이유입니다.

Got a question or a comment for the Korean? Email away at askakorean@gmail.com.

4 comments:

  1. "This means that contingency fee lawyers are always on the plaintiff's side. With the help from a contingency fee lawyer, it costs nothing for a plaintiff to sue someone; on the other hand, it still costs defendants just as much to defend the lawsuit. The end result is that the defendants end up paying off the plaintiffs no matter how frivolous the claim, because that ends up being cheaper than paying the lawyers."

    Which is why we end up with lawsuits against companies because a customer dumped hot coffee on themselves, or let their child run amok in a Wal-Mart.

    Very interesting comparison! I'm looking forward to reading more.

    ReplyDelete
  2. 그러면 결과적으로 소송이 걸렸다하면, 아무리 자잘한 사건이라도 원고는 대개 피고에게 돈을 주고 합의를 하는 방향으로 가게됩니다. 피고한테 돈 쓰는게 그 소송 막느라 쓰는 변호사 비용보다 적게 들어가니까요.

    I think you switched 원고 and 피고.

    ReplyDelete
  3. I did. Thanks! Corrections are made.

    ReplyDelete
  4. It's ridiculous how ignorant that statement was, L.Scribe. Do you even know all the facts in the McDonald's hot coffee case? Because if you did, you would know that McDonald's got off easy.

    ReplyDelete

To prevent spam comments, comments left on posts older than 60 days are subject to moderation and will not appear immediately.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